티스토리 뷰

m a l e e

청류... 정연

이미아씨 2010. 12. 20. 20:07
정련의 최종면접일이었다.

히히;
면접이 조금 더 일찍 끝났더라면
우리는 좀더 오래.. 좀더 느긋하게 식사를 즐길 수 있었을텐데

:)

존갱이는 청류에서 점심을 언제나 먹어볼까~ 음하하
하,, 나는 도대체 언제쯤 이 곳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되는걸까....
시간이 더럽게 빨리도 간다.

붙잡아 두고 싶다...

'm a l e 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크크크  (0) 2010.12.29
요즘 룸에 가면 오히려 '자연산'을 찾는다  (0) 2010.12.23
청류... 정연  (0) 2010.12.20
아!!!!!!!!!  (0) 2010.12.04
하아...  (0) 2010.11.30
까칠...  (0) 2010.11.29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