티스토리 뷰

n o w

그런 밤을 알고 있어 - Go!Go! Boys!

이미아씨 2010. 12. 31. 13:46
빗소리에 젖는 그런 밤~ 술취한 밤~...

앗... 이 곡을 뛰어 넘어 꿈을 달리고 있군.

점심을 먹고서는 바로 다 토해내니.. 속은 참.. -_- 섭섭다망하다.
소화제를 바로 섭취해 주시니...

나는 낯선 사람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... 진짜 내 주위에 있다면...
아니, 나는 낯설지 않더라도 사람은 별로 좋아하지 않아.

좋아하지 않는 게 아니고 무섭다랄까?

무서우니까 뒷걸음치게 되고
겁내는 걸 들키기 싫어 차가워 지고_.
그 차가움에 사람도 지치고, 나도 지치는 게 아닐까? 뭐.. 그냥

이히히~
소화제 산 돈 모았으면.. 페레로 로쉐 100개도 더더더더더 먹었겠다.
-_

'n o w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지금  (0) 2011.01.05
db! dudwhddl!!!!  (0) 2011.01.04
그런 밤을 알고 있어 - Go!Go! Boys!  (0) 2010.12.31
나는 잠이 와  (0) 2010.12.28
봐...  (0) 2010.12.28
설렁탕  (0) 2010.12.27
댓글
댓글쓰기 폼